Posted on

건축학교 2018 ‘스스로 작업실’

우리는 한번쯤 ‘내가 살고 싶은 집’에 대해 꿈꾸곤 합니다. 특히, 건축작업에서 ‘집’은 건축가의 온전한 창의성에 의해서만 주도되는 것이 아닙니다. 사는 사람의 취향과 철학이 곳곳에 녹아들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 도시를 이루는 대다수의 ‘집’은 건축가의 작업이거나, 사는 사람의 의견이 반영되기 어렵습니다. 또한 누가, 어떤 과정을 거쳐, 우리가 살고 있는 ‘집’을 완성했는지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스스로 작업실’은 우리가 살고 있는 혹은 살고 싶은 집에 대해 건축가와 함께 이야기하고 작업하는 시간입니다. 이를 통해 우리가 꿈꾸는 집의 모습은 어떻고 그것이 과연 실현 가능한 것인지 ‘스스로’ 생각해보고 ‘직접’ 설계해보는 기회입니다.

대상   건축에 관심 있는 일반인 15명
기간   2018.10.13. (토) ~ 11.3 (토) (주1회, 세션별 접수 필수, 전 회 신청 가능)
시간  오후 1시 ~ 오후 6시
방식  스케치(설계), 모형제작, 건축가 크리틱
형식  
(A) 세션 – 김창균 건축가 (10.13 /10.20)
(B) 세션 – 김정임 건축가 (10.27 /11. 3)
진행   건축가 강의, 평면-입면-단면 그리기,
살고싶은 집 모형 만들기 그리고 건축가의 크리틱 (총 300분)
장소   아르코 미술관 3층 세미나실
접수   9. 18 (화) 오전 11시부터 정림건축문화재단 홈페이지에 공개되는 링크를 통해 선착순 접수 후 참가비 납부
참가비   1 세션 당 5만원
유의  
세션별로 2개의 프로그램을 모두 선택-접수 하셔야합니다. 접수 선택은 A, B세션에 해당하는 날짜를 선택해서 신청하시면 됩니다.
※ 전화나 이메일로는 접수가 불가합니다.
참가비는 재료비가 포함된 금액이며, 24시간 내 납부하셔야 참가신청이 완료됩니다.
환불은 해당 강연 전일 저녁 6시까지 신청 시에만 전액 환불 가능합니다.
문의  정림건축문화재단 02-3210-4992 hyun@junglim.org